“와인을 만들면서 깨달은 것이 있어요. 한 잔의 와인만큼 나와 가족들, 친구들에게 즐거움과 행복을 가져다주는 것은 없다는 것이죠. 내가 만든 와인을 나누면서 그들의 미소를 보고 그들의 웃음소리를 듣는 것은 정말 기분 좋은 일이에요.”

 

 

‘캐년로드 Canyon Road‘의 와인 양조가, 라파엘(Rafael Jacinto Jofre, 아래 사진)은 이렇게 말한다. 18세의 어린 나이에 와인에 대한 열정을 발견한 그는 아르헨티나의 대학에서 양조학을 전공한 후 남미의 여러 와이너리에서 경력을 쌓기 시작했다. 2004년에 마침내 캘리포니아로 이주한 그는 캐년로드에 와인메이커로 합류하여 그의 열정과 꿈을 계속해서 이루어 나갔다. 포도밭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그는 포도가 익어가는 과정을 지켜보며 포도나무를 보살피는데 전력을 기울인다. 그래야 과일의 풍미가 극대화된, 표현력 풍부한 와인을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winemaker.jpg

 


그가 와인을 만들 때 염두에 두는 다른 하나는 음식과 잘 어울리는 와인을 만드는 것이다. 실제로 캐년로드는 섬세하면서도 풍부한 과일 풍미와 부드러움을 겸비해 미국의 수많은 레스토랑에서 진가를 인정받고 있다. 캐년로드는 미국의 2만5천여 개 레스토랑의 와인 리스트에 올라 있으며, 미국의 특급호텔(리츠 칼튼, 포시즌스 등)에서도 하우스 와인으로 사용된다. 뿐만 아니다. 지난 해 캐년로드는 미국의 레스토랑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와인 브랜드 24위를 차지했다(전년 대비 6계단 상승). 캐년로드 샤르도네(화이트와인)의 경우, 레스토랑에서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샤르도네 글라스 와인 TOP3에 오른 바 있다.

 

 

CANRON ROAD.png

 


캐년로드는 여러 가지 품종을 사용해 와인을 만드는데, 덕분에 여러 가지 음식과 페어링이 가능하 다. 예를 들어, 캐년로드 샤르도네는 잘 익은 배와 핵과일의 풍미에 바닐라 뉘앙스가 은은하게 느껴지는 와인이다. 알코올 도수가 13도로 낮은 편이라 부담 없이 즐기기에 좋다. 이 와인은 연어나 참치처럼 지방이 많은 생선, 야채류, 닭고기, 심지어 양념이 강하지 않은 돼지고기 요리와도 잘 어울린다.


이외에도, 검붉은 베리 풍미에 캐러멜의 달콤한 뉘앙스가 겹쳐진 캐년로드 카베르네 소비뇽의 경우 소고기, 양고기, 양념이 강한 닭고기 요리 등과 함께 하면 좋다. 자두, 딸기잼, 바닐라, 시나몬, 정향의 풍미가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캐년로드 메를로는 소고기 요리와 특히 잘 어울린다. 알코올 도수가 8.5도로 낮은 캐년로드 화이트 진판델은 식전주로 마시기에 안성맞춤이며 샐러드나 가벼운 요리에 곁들여도 좋다.


캐년로드는 코르크 마개 대신 스크류 캡을 사용하기 때문에 마개를 열고 닫기가 편리하다(생각보다 많은 이들이 코르크 마개를 여는데 어려움을 겪는다). 또한 스크류 캡은 코르크 마개에 비해 밀폐성이 뛰어나, 남은 와인을 며칠 더 온전한 상태로 보관할 수 있다.


최근 홈플러스는, 캐년로드와의 협업을 통해 현지가에 근접한 가격(14,900원)으로 와인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시 기념 할인 판매까지 진행한다고 하니 가격은 더 저렴해질 것이다. 미국의 호텔과 레스토랑에서 뛰어난 가성비를 인정 받은 캐년로드를 마트에서 구매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놓치지 말자.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홈플러스 가성비 TOP 와인 추천] 캐년로드 Canyon Road

    “와인을 만들면서 깨달은 것이 있어요. 한 잔의 와인만큼 나와 가족들, 친구들에게 즐거움과 행복을 가져다주는 것은 없다는 것이죠. 내가 만든 와인을 나누면서 그들의 미소를 보고 그들의 웃음소리를 듣는 것은 정말 기분 좋은 일이에요.” &lsq...
    Date2019.10.15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2. [와인 추천] 외유내강의 카르메네르, 몬테스 퍼플 앤젤

    지금까지 국내에서 가장 많은 누적 판매량을 기록한 와인은 무엇일까? 단일 브랜드로는 ‘몬테스 Montes’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1998년 수입사 나라셀라를 통해 국내에 선보인 몬테스는, 지난 4월 누적 판매 1천만 병을 돌파하며 ‘국민와인&...
    Date2019.10.07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3. [와인 추천] 보졸레의 꽃, 플뢰리 Fleurie

    “이곳은 가장 과소평가된 와인 산지 중 하나에요. 가장 가성비가 뛰어난 와인을 만드는 곳인데 말이죠. 이곳의 와인을 마실 때면 기분이 정말 좋아져요. (와인 한 병을 가리키며) 이 와인의 경우 일단 마시기 시작하면 멈출 수가 없어요. 어떻게 이렇게...
    Date2019.09.19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4. 골프 애호가를 위한 와인 추천

    골퍼는 와인을 좋아해. “골프는 인생의 도전과도 같아요. 한 홀, 한 홀이 다 다르거든요. 분명히 제가 제 공을 치는데도, 티샷했을 때, 세컨샷 했을 때, 퍼트했을 때 다 달라요. 대신 어떤 상황에서든 도전할 수 있는 희망도 보이고 용기도 생기죠. 좌...
    Date2019.09.02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5. [와인 추천] 빛나는 안데스의 별, 카이켄 Kaiken

    걸음마를 떼기 시작한 아기는 누군가의 도움 없인 걸을 수 없다. 넘어지고 일어나길 반복하면서 드디어 아기 스스로 걷기 시작하면 새로운 페이지가 눈앞에 펼쳐진다. 칠레 고품질 와인의 프런티어, 몬테스Montes의 후광에 힘입어 성장의 궤도에 오른 아르헨...
    Date2019.08.26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6. 깐깐하고 스마트한 소비자를 위한 와인 추천_ 와인 머천트

    와인 애호가에게나 와인 입문자에게나 와인을 고르는 일은 언제나 까다롭다. 와인의 종류가 셀 수 없이 많을 뿐만 아니라, 믿고 살 수 있는 브랜드인지 확신할 만한 정보가 충분히 제공되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래서 상당수의 소비자들은 누군가의 ...
    Date2019.07.23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7. 시베리에서 온 누드 와인, Vin Sauvage à Poil 뱅 쇼바지 아 포알

    (Château de la Terriere의 대표 Gregory Barbet와 와인메이커 Frédéric Maignet) 2009년, 보헤미안을 자칭하는 누나는 가족모임에 와인 한 병을 들고 왔다. “이게 바로 내추럴 와인이라는 거야, 인위적인 작업 없이 토양에서 나오...
    Date2019.07.16 글쓴이원정화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36 Next
/ 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