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햇살이 따사롭다. 베란다에 내놓은 화초들도 햇살을 만끽하며 겨우내 감춰두었던 싱싱한 녹색 살갗을 보란듯이 드러낸다. 이 녹색의 건강함은 전염성이 강해서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심신이 건강해지는 느낌이다. 언제부터인가 웰빙(well-being)이라는 단어가 현대 사회의 인간이 추구해야할 중요한 가치로 여겨지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도 그 어느 때보다 높아졌다. 이와 더불어 오랫동안 인류와 함께 해온 술도 다양한 변화를 겪고 있는데 저(低)알코올 및 무(無)알코올 주류의 등장이 대표적이다.

 

 

변화하는 음주 습관

 

음료 소비성향 조사 기업인 'IWSR'이 최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미국인들의 2018년 알코올 소비량은 2017년에 비해 0.8% 감소했다. 2017년에도 전년 대비 0.7% 감소한 바 있어 2년 연속 줄어든 것이다. 더불어 술을 절제하거나 아예 마시지 않는 젊은 세대도 급증하고 있다("[희비 엇갈린 한·일 위스키 시장] 바보야, 문제는 알코올 도수야.") 우리나라 사정은 어떨까. 국내 대표 주류 기업들이 저마다 저알코올, 무알코올 제품을 속속 선보이고 있는 것은, 우리나라에도 절제나 금주 습관을 가진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국내에서 인기 좋은 저도주 와인, 모스카토

 

하지만 한 가지 흥미로운 사실은, 이러한 소비 습관 변화와 불경기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국내 주류 구매량과 구매액이 전년 대비 15% 이상 증가했다는 점이다. 그 중에서도 와인 매출의 성장이 인상적인데, 이마트의 경우 지난 몇 년 간 와인 매출 신장률이 연평균 20%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더불어 대형마트 3사 모두에서 가장 높은 성장세를 기록한 것은, 다름아닌 이탈리아산 스파클링 와인 ‘모스카토 다스티 Moscato d’Asti’다. 모스카토 다스티는 합리적인 가격대와 좋은 품질로 여성과 젊은 고객 사이에서 특히 인기가 높다[매경이코노미 선정 2018 ‘올해의 와인’] 스파클링 인기…모스카토 다스티 ‘그랜드슬램(대형마트 3사 베스트 와인)’.

 

모스카토 와인이 누리는 인기의 비결은 비단 가격과 품질만은 아니다. 6도 안팎의 낮은 알코올 도수와 포도 천연의 달콤한 맛은, 가볍게 와인을 즐기는 소비자들이나 젊은 세대들에게 대단히 매력적인 요소다. 모스카토 와인의 활용도가 다양한 것도 장점이다. 칵테일의 재료로도 쓰이며, 분위기와 식욕을 돋우는 식전주로도 좋다. 샐러드나 샌드위치 같은 가벼운 음식에 곁들여도 잘 어울리며, 식후에 치즈나 케익 같은 디저트와 함께 마셔도 좋다.

 

아래 와인들은 홈플러스에서 잘 팔린다는, 소위 ‘모스카토 와인 3총사’다. 메모해 두었다가 장바구니에 담아보자. 봄바람 살랑살랑 부는 날엔 뭐니뭐니 해도 가볍고 달콤한 모스카토 와인이 딱이다.

 

 

홈플러스_모스카토.jpg

 

<왼쪽부터.  벨꼴레 모스카토 다스티 Bel Colle Moscato d'Asti(19,900원), 테스코 모스카토 스푸만테 TESCO MOSCATO SPUMANTE(9,900원), 밴락 모스카토 Banrock Station Moscato(9,900원)>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와인 추천] 알자스의 개성만점 화이트 와인, 구스타브 로렌츠

    와인에 푹 빠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인생 와인’ 하나쯤은 추억으로 품고 있게 마련이다. 그것이 특정 와인이 되었든 어디선가 우연히 마신 이름 없는 와인이 되었든, 당시를 떠올리면 아련하면서도 기분 좋은 행복회로가 가동된다. 주변의 와인애...
    Date2019.06.19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2. 해외가격 부럽지 않은 가성비 와인 추천

    와인을 살 때 해외 시장가와 비교해 볼 때가 있다. 보통 국내 소비자가는 해외 평균가에 비해 2~3배 차이가 난다. 이 차이는 일정 부분 감내하는 수밖에 도리가 없다. 우선, 아직은 국내 시장의 규모가 작은 편이라는 점에서 가격경쟁력이 떨어지고, 먼 바다를...
    Date2019.04.30 글쓴이강은영
    Read More
  3. 아르헨티나 말벡 와인은 어떤 맛일까?

    오늘날 아르헨티나는 세계 5위의 와인 생산국, 세계 10위의 와인 수출국이다. 또한 자국에서 소비되는 와인이 연간 천만 헥토리터로, 와인이 식문화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세계 7위의 와인 소비국이기도 하다. 와인 좀 마신다는 이들에게 아르헨티나의 말...
    Date2019.04.25 글쓴이WineOK
    Read More
  4. 순한 술이 좋다! 저도주 와인의 대표주자, 모스카토Moscato

    봄햇살이 따사롭다. 베란다에 내놓은 화초들도 햇살을 만끽하며 겨우내 감춰두었던 싱싱한 녹색 살갗을 보란듯이 드러낸다. 이 녹색의 건강함은 전염성이 강해서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심신이 건강해지는 느낌이다. 언제부터인가 웰빙(well-being)이라는 단어가...
    Date2019.04.05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5. 로맨틱한 화이트데이를 원한다고?

    화이트데이라 달달한 사탕을 준비했다고? 이제 그런 어리석은 짓은 그만! 제아무리 화이트데이가 ‘사탕을 선물하는 날’이라는 사전적 의미를 담고 있다 해도, 사탕은 너무 진부한 선물 레파토리다. 로맨틱한 감성을 적셔 줄 무언가가 간절한 날. ...
    Date2019.03.14 글쓴이송수진
    Read More
  6. 꽃이 펴서 와인을 골랐습니다

    봄이다. 통장을 스치는 월급처럼 가버릴지도 모를. 그 사이 동반자 미세먼지는 얼마나 기승을 부릴 것이며 찐 베이지 연 베이지 깔별로 장만한 트렌치코트는 몇 번이나 꺼내 입으려나 모르겠지만, 그래도 꽃이 피고 지는 동안 로제 와인은 종류별로 마셔 주리...
    Date2019.03.14 글쓴이강은영
    Read More
  7. 눈 속에서 탄생한 달콤한 와인, Icewine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와인을 꼽으라면 아이스와인(Icewine)이 빠질 수 없다. 아이스와인 1리터당 180그램, 많게는 320그램의 잔여 당분을 함유한다. 영하 8~12도의 날씨에 얼어붙은 포도를 수확, 양조해서 얻은 이 당분은 말그대로 천연 당분이다. 포도밭에 ...
    Date2019.02.27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38 Next
/ 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