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 나파 밸리 Napa Valley가 거대한 와인 왕국이 되기 위한 싹을 틔운 것은 1850~1880년 사이의 일이다. 안목 있는 몇몇 선구자들은 어떤 곳에서 어떤 품종이 가장 잘 자랄지를 간파했고 유럽산 품종을 들여와 심기 시작했다. 카베르네 소비뇽 Cabernet Sauvignon 이라는 품종이 나파 와인의 왕좌를 차지하게 된 것은 이로부터 약 반 세기가 지난 뒤이다(“200 Years of Napa”, Wine Spectator).


그 위상으로는 보르도나 부르고뉴와 비견되는 나파 밸리. 이곳에서 생산되는 와인은 캘리포니아 전체 와인생산량의 4%에 불과하지만 판매액으로 따지면 4분의 1을 차지한다. 그만큼 고급 와인 산지라는 얘기다. 그리고 이곳의 따듯한 기후에서 오랜 성장 기간을 거친 카베르네 소비뇽은 풍만한 볼륨, 매력적인 오크 풍미를 지닌 관능적인 와인으로 거듭나며 수많은 평론가와 와인애호가들의 입맛을 매료시켜 왔다. 나파 밸리 카베르네 소비뇽 와인은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은 특징을 지닌다.


카베르네 소비뇽 와인은 단단하고 견고하며, 검붉은 과일(블랙베리, 블루베리, 블랙커런트 등) 풍미가 입안에서 오래 머물고, 모카와 흙 냄새가 은은하게 느껴진다. 카베르네 소비뇽의 짙고 선명한 풍미들은 숙성을 거치면서 아름답고 우아하게 조화를 이루며 진화한다.”

(“Cabernet Sauvignon “, Wine Institute of California)


나파 밸리 카베르네 소비뇽 와인은 10-20년 정도 보관이 가능하지만 5-9년 사이에 즐기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오래 숙성 시킬 필요없이 바로 마셔도 좋은 와인 또한 많이 찾아볼 수 있다. 나파 밸리의 스마트한 와인메이커, 데이비드 피니 David Phinney가 만드는 오린 스위프트 Orin Swift의 와인은 오랜 숙성 잠재력과 지금 당장 마시기 좋은 편의성 둘다 갖춘 카베르네 소비뇽의 좋은 사례다.

 

 

MERCURY EHAD.jpg

 


위 와인은 데이비드 피니가 만든 프리미엄 와인, ‘오린 스위프트 머큐리 헤드 카베르네 소비뇽 Orin Swift Mercury Head Cabernet Sauvignon’ 2015 빈티지이다. ‘머큐리 헤드’는 오래 전 자취를 감춘 10센트짜리 동전의 별명이며, 실제로 이 동전이 와인의 앞면에 붙어 있다. 세계적인 와인평론가 로버트 파커는 2012 빈티지 머큐리 헤드에 96점, 2013 빈티지에 98점의 높은 점수를 부여하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데이비드 피니는 오늘날 나파 밸리의 촉망 받는 컬트 와인생산자로 꼽히며, 그가 만든 와인은 세련된 스타일과 인상 깊은 레이블 그리고 매력적인 가격으로 수많은 팬을 거느리고 있다. 데이비드 피니와 오린 스위프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내일의 주인공, 케이빈트너스와 오린스위프트” 글에서 다루고 있으니 참고하도록 하자.

 

 

오린 스위프트.jpg

 


오린 스위프트 와인은 현재 롯데주류를 통해 국내 수입, 유통 중이며, 머큐리 헤드 외에도 카베르네 소비뇽에 메를로, 카베르네 프랑 또는 말벡 등의 보르도 품종을 블렌딩해서 만든 ‘오린 스위프트 팔레르모 Orin Swift Palermo’와 ‘오린 스위프트 파피용 Orin Swift Papillon’, 그리고 샤르도네 품종으로 만든 화이트 와인 ‘오린 스위프트 마네킹 Orin Swift Mannequin’을 만나볼 수 있다(위 사진 왼쪽부터).

 

 

수입_ 롯데주류 (080-333-2323)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친절한 토스카나 와인, 루피노

    140여년 동안 루피노는 “대중이 즐길 수 있는 고품질 토스카나 와인”을 목표로 전통에 얽매이지 않고 변화를 거듭하며 성장했다. 오늘날 루피노는 세계에서 가장 대중적인 키안티 브랜드로 자리잡았고 “전세계인이 즐길 수 있는 와인의 스...
    Date2018.06.25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2. 슈퍼투스칸 거장의 마지막 역작, 테누타 디 비세르노

    이태리와인 역사에서 안티노리Antinori란 이름은 생각보다 무겁다. 무려 600년동안 42대째 와인생산을 하는 가문으로 가히 혁명이라 할 수 있는 이태리와인의 현대화, 고급화를 이끈 주인공이다. 특히 보수적인 이태리에선 상상조차 못했던 보르도 품종을 들...
    Date2018.06.04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3. 나파 와인 애호가를 위한 와인 추천_Orin Swift

    캘리포니아 나파 밸리 Napa Valley가 거대한 와인 왕국이 되기 위한 싹을 틔운 것은 1850~1880년 사이의 일이다. 안목 있는 몇몇 선구자들은 어떤 곳에서 어떤 품종이 가장 잘 자랄지를 간파했고 유럽산 품종을 들여와 심기 시작했다. 카베르네 소비뇽 Caberne...
    Date2018.06.01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4. [와인추천] 아르헨티나 말벡 와인의 모범, 안델루나

    오늘날 아르헨티나는 세계 5위의 와인 생산국, 세계 10위의 와인 수출국이다. 또한 자국에서 소비되는 와인이 연간 천만 헥토리터로, 와인이 식문화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세계 7위의 와인 소비국이기도 하다. 와인 좀 마신다는 이들에게 아르헨티나의 말...
    Date2018.05.31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5. 황금의 땅에서 찾은 금보다 귀한 와인, 비냐 빅

    <칠레에서 아름다운 와이너리로 손꼽히는 비냐 빅의 와이너리 전경> 한국와인시장에서 칠레와인의 위치는 각별하다. 잘 알다시피 칠레는 한국의 첫 FTA 대상국이란 장점을 기반으로 ‘가성비 좋은 와인’, ‘쉽게 마실 수 있는 와인’이란...
    Date2018.05.30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6. 시라 와인 애호가를 위한 와인 추천_K 빈트너스

    “잘 만든 시라Syrah 와인은 입맛을 돋우는 맛있는 풍미를 지닌다. 그 안에는 꽃, 과일, 허브, 올리브, 으깬 후추, 훈제한 또는 구운 고기 등을 연상시키는 다양한 맛과 향이 존재한다. 시라의 이러한 풍미는 신선하고 선명하며 때로는 야성적으로 느껴...
    Date2018.05.28 글쓴이정보경
    Read More
  7. 내일의 주인공, 케이빈트너스와 오린스위프트

    지난 5월 15일 현재 미국와인업계의 루키로 떠오른 찰스 스미스Charles Smith의 ‘케이빈트너스K Vintners’, 그리고 강렬한 개성을 가진 부티크와인 ‘오린스위프트Orin Swift’의 와인들이 격돌했다. 두 와인을 수입하는 롯데주류가 소...
    Date2018.05.22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