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UMNS

은광표

지난 11월 24일, 스페인 무역진흥청(ICEX)와 스페인 상공회의소 최고위원회, 주한 스페인 대사관 경제 상무부의 주최로 스페인 와인 전시회가 열렸다.

리오하, 리베라 델 두에로, 나바라, 프리오랏, 페네데스와 같이 국내 와인 애호가들에게 익숙한 지역뿐만 아니라 Almansa, Carinena, Valdepenas 등 좀 낯선 지역에서 총 30개 와이너리들이 방한하여 다양한 와인들을 선보였다.

스페인은 포도 재배 면적부문에서 세계 1위, 와인 생산부문에서 세계 3위를 차지하고 있다. 포도밭 면적은 포도 나무 사이의 간격이 넓은 편이기 때문으로 와인 제조용뿐만 아니라 식용으로도 포도를 많이 생산하고 있다.

2010년 와인 스펙테이터 10월 15일자에 의하면 세계적인 경제 위기 속에서 스페인 와인이 value 와인 시장의 강자가 되었음을 알 수 있다. 가격 대비 value가 높아 선호하는 지역으로 칠레, 아르헨티나, 캘리포니아, 호주 그리고 스페인이 뽑힌 것.

국내에서도 프랑스와 이태리에 밀린 스페인 와인들이 한-EU FTA의 수혜를 입어 가격 경쟁력을 가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그러나 스페인의 최고급 레드 와인 가격은 상당히 높고 귀해서 세계 고급 와인 시장에서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프랑스와 인접한 북부 리오하, 페네데스, 리베라 델 두에로를 중심으로 한 지역은 오래 전부터 고품질 와인의 생산이 활발했다. 스페인의 중요한 토착품종인 템프라니요 단일 품종으로 혹은 카베르네 소비뇽 등 국제품종을 블랜딩해서 와인을 만든다.


[리베라 델 두에로의 우수한 와인, Valduero(좌)와 Pago de Los Capellanes(우)]

스페인 와인은 지역별 개성이 강해 만족감이 큰 편이다. 페네데스의 상쾌하고 신선한 카바(Cava), 루에다(Rueda)의 미네랄과 모과의 풍미가 나는 베르데호 화이트 와인, 리아스 바이야스(Rias Baixas)의 상큼한 풍미를 가진 알바리뇨 화이트 와인이 눈길을 끈다.


[귀여운 레이블로 인기를 끈 Paco & Lola(좌), 독특한 아로마와 신선함을 가진 Pazo de Señorans, S.L.(우) 모두 우수한 리아스 바이야스의 알바리뇨 화이트 와인들이다]

후미야(Jumilla)의 풍부하고 고기류 느낌의 모나스트렐(Monastrell) 레드 와인, 나바라의 과일 풍미가 풍부한 가르나차(Garnacha) 혹은 블랜딩한 레드 와인 등 취향에 맞게 와인을 선택할 수 있다.


[중부 DO Ribera del Guadiana에서 생산되는 Pago de Balancines의 와인들]


[DO Navarra에서 생산되는 Inurrieta DO Toro에서 생산되는 Valduero의 와인]

스페인 와인은 종종 너무 복잡하다는 인상을 받기도 하는데, 생소한 토착품종뿐만 아니라 총 6개의 와인 등급체계와 숙성에 의한 등급이 복잡해서 와인을 고를 때 어려움을 느낀다고 말하기도 한다. 이는 스페인 와인의 숙제라고 볼 수 있으며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홍보가 필요하다는뜻이 담겨있다.

이번 시음회에서는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가격 대비 훌륭한 품질을 가진 스페인 와인들이 대거 선보여 국내 와인 업계 관계자들의 발길을 멈추게 했다.

시음 와인 리스트

1.Albet i Noya Brut 21 (DO Cava)
2.Bodegas Enguera Blanc d’Enguera 2010 (DO Valencia, Verdil)
3.Finca el Refugio Legado 2010 (VT Castilla, Tempranillo)
4.Grandes Vinos y Viñedos Beso de Vino 2009 (DO Cariñena, Syrah)
5.Grupo Vinicola Marqués de Vargas Conde de S. Cristobal 2008(DO Ribera del Duero, Tempranillo/CS/Merlot)
6.Viña Sta Marina Gladiator 2008 (VT Extramadura, Syrah/CS/Petit Verdot)
7.Pago de Balancines Huno 2007 (DO Ribera del Guadiana, Tempranillo/CS/Merlot/Syrah)
8.Pago Casa del Blanco Quixote 2005 (VP Casa del Blanco, CS/Syrah)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wineok

    제116차 와인 아카데미: 부르고뉴 VS 피에몬테 와인 테이스팅

    날짜/시간 : 2012-02-18 토요일 오후 3시 ~5시 장소 : 청담동 CASA del VINO (02.542.8003) 강사 : 은광표 (Bestwine & CASA del VINO 대표) 회비 : 9만원 참석가능수 : 22 신청안내 : * 은행:국민은행 / 계좌번호:383-21-0123-295 / 이름:베스트와인(은광표) ...
    Date2012.02.02
    Read More
  2. 한국와인, 어디까지 왔나?(1)

    노블 와인, 마주앙, 샤토 몽블르, 위하여, 그랑주아… 기억하십니까? 70~90년대 한국 와인 전성기를 일궜던 국내산 기업형 와인들입니다. 그러나 1987년 수입 자유화로 외국의 유명 와인들이 수입되면서 많은 국내산 와인들이 존폐의 기로에 서게 되면서 대부...
    Date2012.01.18
    Read More
  3. wineok

    제115차 와인 아카데미: 세계적인 와인 메이커의 와인 테이스팅

    날짜/시간 : 2012-02-04 (토요일 3시 ~ 5시) 장소 : CASA del VINO 강사 : 박지연 (베스트와인 컨텐츠 팀장) 회비 : 7만원 참석가능수 : 22 신청안내 : * 은행:국민은행 / 계좌번호:383-21-0123-295 / 이름:베스트와인(은광표) * 성명을 입금자명으로 확인하므...
    Date2012.01.12
    Read More
  4. wineok

    제114차 와인 아카데미: WineSpectator 선정 Top100 Wines of 2011

    2011년 마지막 와인 아카데미에서는 12월이 되면 화제를 몰고 다니는 와인 스펙테이터가 선정한 100대 와인들 중 국내에 수입되고 있는 와인들을 시음했다. 1988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24년을 맞이하는 와인 스펙테이터의 Top 100 Wines는 많은 화제와 함께 가...
    Date2011.12.27
    Read More
  5. wineok

    제113차 와인 아카데미: 멀티 빈티지 샴페인의 세계

    최근 발표된 관세청의 2011년 1월부터 10월까지 와인 수입 동향 보고서에서 전체 와인 수입에서 스파클링 와인이 7%를 차지하면서 전년동기대비 58.3%란 큰 폭의 증가를 보였다. 특별한 때만 찾았던 스파클링 와인을 평상시에도 많이 즐기게 되었다는 것을 짐...
    Date2011.12.14
    Read More
  6. wineok

    제114차 와인 아카데미: Wine Spectator 선정 Top 100 Wines of 2011

    날짜/시간 : 2011-12-17 3시 장소 : 청담동 CASA del VINO (02.542.8003) 강사 : 박지연(베스트와인 컨텐츠 팀장) 회비 : 6만원 참석가능수 : 22 신청안내 : * 은행:국민은행 / 계좌번호:383-21-0123-295 / 이름:베스트와인(은광표) * 성명을 입금자명으로 확...
    Date2011.12.06
    Read More
  7. wineok

    Wines from SPAIN

    지난 11월 24일, 스페인 무역진흥청(ICEX)와 스페인 상공회의소 최고위원회, 주한 스페인 대사관 경제 상무부의 주최로 스페인 와인 전시회가 열렸다. 리오하, 리베라 델 두에로, 나바라, 프리오랏, 페네데스와 같이 국내 와인 애호가들에게 익숙한 지역뿐만 ...
    Date2011.12.02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