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UMNS

은광표


와인을 만들 때 블렌딩이란 과정은 마치 와인 메이커를 연금술사로 만드는 것 같습니다. 물론 부르고뉴나 바롤로 등 단일 품종으로 만드는 와인이 있긴 하지만 많은 생산지에서 품종별 혹은 빈티지별 와인 메이커의 의도에 맞게 블렌딩해서 와인을 만들고 있습니다.

블렌드와인

매년 와인 메이커 혹은 여러 명의 와인 생산 관계자들이 모여 블렌딩 컨셉트, 예를 들어 “보다 신선하고 대중적인 화이트 와인” 과 같은 컨셉트에 맞게 블렌딩하기 위해 발효가 끝난 와인을 테이스팅하고 평가합니다. 원하는 컨셉트에 가까운 와인을 만들기 위해 이상적인 조합을 찾습니다.

와인 메이커들은 블렌딩하기 전에 다음의 사항들을 고려한답니다.

품종
가장 중요한 것으로 서로 다른 품종들의 고유 풍미를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예를 들어 소비뇽 블랑은 아로마가 강한 품종이고 샤르도네는 좀더 바디감이 있습니다. 피노 누아는 껍질이 얇아서 타닌이 강하지 않지만 카베르네 소비뇽은 그 반대의 성격을 가진 품종이지요.

빈티지
포도밭의 날씨는 포도의 풍미와 관련 있습니다. 서늘했던 해의 포도는 산도가 높은 경향이 있고 따뜻한 해의 포도는 잘 익은 과실의 풍미가 풍부합니다.

포도밭
기온과 동시에 어떤 포도밭의 경우, 특별한 토양의 성격이 포도의 맛에 그대로 나타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포도밭의 위치, 고도, 주변 환경 등이 포도에 영향을 끼치기도 합니다.

기계 수확 혹은 손 수확
기계의 경우, 한꺼번에 일제히 수확할 수 있기 때문에 수확시기에 큰 구애를 받지 않습니다. 그래서 생산자들은 포도의 숙성시간을 더 길게 가짐으로써 당분이 많이 생성되고 푹 익은 포도를 얻을 수 있습니다. ‘과일 폭탄’이라고 할 정도의 진한 과일 풍미를 가진 와인이 되는 겁니다.

반대로 손 수확을 하는 포도의 경우, 숙성시기를 앞당겨 수확하기 때문에 진한 과일 풍미는 적고 “earthy” 라고 하는 풍미를 띠게 됩니다.

새 오크 혹은 사용했던 오크
와인 생산자들은 와인을 오크에서 숙성시킬 때 시간에 따라 다른 효과를 가져온다고 합니다. 오크 속에 있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와인에서 오크 풍미는 더욱 강해지고 새 오크일수록 그 영향력이 큽니다.


블렌딩 와인의 매력이 제대로 드러나는 와인이라면 보르도 와인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아시다시피 보르도는 포도 재배와 와인 생산의 긴 역사를 가지고 있는데요. 긴 세월 동안 보르도 품종과 테르와의 이상적인 균형을 찾아 블렌딩한 결과들이 축적되면서 최적의 조합을 찾아냈습니다.

보르도에서는 일반적으로 두, 세가지 품종을 블렌딩하는데, 레드 와인에서는 카베르네 소비뇽, 메를로, 카베르네 프랑이 그 주인공들입니다. 여기에 프티 베르도가 소량 추가되기도 합니다. 아르헨티나에서 물 만난 말벡이나 칠레의 까르미네르 또한 원래 보르도 품종이지만, 현재의 보르도 기후조건과 맞지 않아서 재배하지 않고 있습니다.

화이트 와인의 경우, 세미용과 소비뇽 블랑을 블렌딩합니다. 왠만한 생산지에서 늘 볼 수 있는 샤르도네가 빠져 있는 것이 의왼데요. 그래서 소믈리에 필기 시험 문제 중 하나랍니다.

보르도의 품종 블렌딩 공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카베르네 소비뇽 메를로

카베르네 소비뇽타닌의 구조를 강화시키고 메를로의 장기 보관 잠재력을 높여준다.
메를로 카베르네 소비뇽에 유연함을 부여한다.

카베르네 소비뇽 메를로 카베르네 프랑

카베르네 프랑 추가 아로마가 풍부해지고 섬세한 와인이 된다.

세미용 소비뇽 블랑

세미용 입 안에 유질감과 꽉 차는 느낌을 제공
소비뇽 블랑높은 산도가 상쾌함과 다양한 아로마를 준다.


샴페인 또한 블렌딩의 묘미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논 빈티지 샴페인의 경우, 포도 품종은 물론 포도밭, 빈티지를 감안하여 블렌딩하기 때문에 샴페인 하우스만의 시그니쳐 스타일을 만들 수 있습니다.

보통 논 빈티지 샴페인은 세 가지 품종을 블렌딩합니다. 피노 누아는 샴페인의 구조와 견고함을 제공합니다. 그리고 무게감과 깊이도 담당하죠. 피노 뮈니에는 빨리 숙성되는 성향과 과실풍미를 제공합니다. 샤르도네는 샴페인의 살집을 구성합니다. 샴페인에서 나는 흰 꽃, 사과와 배 향의 주인공이기도 합니다. 또한 논 빈티지 샴페인에는 리저브 와인을 블렌딩 하는데, 몇 년 된 리저브 와인을 얼마나 넣는 지도 스타일 결정에 큰 역할을 합니다.

블렌딩은 개성 넘치는 와인의 시그니처 스타일을 완성하는데 톡톡히 한몫을 합니다. 이 시그니처 스타일에는 철학과 개성을 담고 있으며 다른 와인들과의 차별점으로 셀링 포인트가 됩니다.


참고자료
Why blending in winemaking matters., The Wall Street Journal, 2011.03.24
보르도 와인의 블렌딩 세계, 보르도 와인 협회(CIVB), 프랑스 농식품 진흥공사(SOPEXA)
4000 Champagnes., Richard Juhlin, Flammarion, 2004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기대하지 않았던 놀라움의 연속 - 남아공 와인 워크샵 2011 (2)

    지난 6월 20일에 열린 남아공 와인 협회의 세미나 내용을 이어서 정리했습니다. Flagship Reds 마지막 세미나인 Flagship Reds에서는 현대화에 성공한 남아공 와인이 현재 어떤 변화를 맞이하고 있는 지를 얘기하고 있다. 남아공에서 가장 바쁘게 활동하고 있...
    Date2011.06.23
    Read More
  2. 기대하지 않았던 놀라움의 연속 - 남아공 와인 워크샵 2011 (1)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지난 6월 20일에 열린 남아공 와인 협회의 세미나에서 남아공 와인을 시음한 후 품질과 가치 그리고 다양함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영국의 와인 평론가 휴 존슨(Hugh Johnson)은 남아공 최고 와인의 품질이 캘리포니아의 최고 와인...
    Date2011.06.23
    Read More
  3. wineok

    발레 뒤 론 와인, 감각을 깨우다.

    지난 5월 26일에 열린 ‘2011 발레 뒤 론 와인 세미나’는 예년에 열렸던 세미나와 사뭇 달랐다. 주입식으로 지식을 전달하는 방식이 아니라, 블라인드 테이스팅을 통해 참가자들과 쌍방 커뮤니케이션을 시도했다는 것이 매우 신선했다. 올해도 인터론(INTER RHO...
    Date2011.06.09
    Read More
  4. wineok

    제 108차 와인 아카데미: 미각의 진실 2탄! 샴페인

    날짜/시간 : 2011-06-25 오후 3시 ~ 5시 장소 : CASA del VINO 강사 : 박지연 (베스트와인 컨텐츠 팀장) 회비 : 5만5천원 참석가능수 : 22 신청안내 : * 은행:국민은행 / 계좌번호:383-21-0123-295 / 이름:베스트와인(은광표) * 성명을 입금자명으로 확인하므...
    Date2011.06.08
    Read More
  5. 부르고뉴의 테르와를 찾아서 - 2011 부르고뉴 와인 시음회(1)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부르고뉴 상공 회의소와 부르고뉴 와인 협회가 주최하는 2011 부르고뉴 와인 시음회가 지난주 5월 25일에 롯데 호텔에서 열렸다. 올해는 작년보다 적은 총 20개의 도멘들과 네고시앙이 보석 같은 와인들을 가져와 선보였다. 부르고뉴 와...
    Date2011.06.01
    Read More
  6. 즈브레 샹베르탕의 왕, 아르망 후소(Armand Rousseau)

    아르망 후소(Armand Rousseau)는 ‘즈브레 샹베르탕의 왕’으로 칭할 정도의 높은 평가를 받는 도멘이며 그 명성에 걸맞게 즈브레 샹베르탕의 주요 그랑 크뤼 포도밭을 소유하고 있다. 1차 세계대전 전부터 와인 브로커였던 아르망 후소는 자신의 도멘을 설립했...
    Date2011.05.31
    Read More
  7. 와인 블렌딩의 세계

    와인을 만들 때 블렌딩이란 과정은 마치 와인 메이커를 연금술사로 만드는 것 같습니다. 물론 부르고뉴나 바롤로 등 단일 품종으로 만드는 와인이 있긴 하지만 많은 생산지에서 품종별 혹은 빈티지별 와인 메이커의 의도에 맞게 블렌딩해서 와인을 만들고 있...
    Date2011.05.1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