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체를 가린 채 와인의 품질을 겨루는 블라인드 테이스팅은 항상 흥미롭다. 이유는, 그 유명한 1976년 '파리의 심판’ 블라인드 테이스팅을 굳이 예로 들지 않더라도, 종종 예상을 빗나가는 의외의 결과로 세상을 놀라게 하기 때문이다. 가끔 요행을 바라듯 이러한 의외의 결과를 목적으로 블라인드 테이스팅이 열리기도 하지만, 어쨌든 "계급장 떼고 한판 붙자"는 자신감이 없다면 순순히 이런 대결을 벌일 수는 없을 것이다.
 
montus.jpg
 
지난 10월 5일 하얏트 호텔 인천에서 수입사 비노쿠스 주최로, '프랑스 남서부의 페트뤼스’라 불리는 샤토 몽투스(Chateau Montus)와 보르도 그랑크뤼 와인들 간에 블라인드 테이스팅을 통한 한판승부가 벌어졌다. 총 여덟 가지 와인이 품질을 겨루는 이 테이스팅에는 샤토 몽투스의 오너이자 와인메이커인 알랭 부르몽(Alain Brumont)이 함께 자리했고, 20여 명의 내로라는 소믈리에와 몇몇 와인전문기자들이 패널로 참가하였다.
 

alain brumont.jpg

본격적인 테이스팅에 앞서 알랭 부르몽은, 1989년 스위스에서 열린 블라인드 테이스팅에서 샤토 몽투스의 1985년 빈티지 뀌베 프레스티지가 보르도 최고 와인 중 하나인 페트뤼스(Petrus)를 이긴 전력을 언급하며, 한국 시장에서도 샤토 몽투스의 품질을 냉정하게 평가 받고 싶다고 덧붙였다.
 
사실 알랭 부르몽과 타나(Tannat) 품종, 그리고 마디랑(Madiran AC) 지역이라는 세 가지 요소는 완벽한 결합 그 이상이다. 프랑스와 스페인 경계에 위치한 피레네 산맥 근처에 있는 마디랑 지역은, 낮에 덥고 밤에 서늘해서 포도 재배에 적합하다. 그러나 부르몽이 이곳의 테루아에 주목하기 전까지만 해도, 마디랑은 와인 생산지로서의 명성은커녕 잊혀져 가고 있던 형편이었다.
 
1979년에 샤토 몽투스를 인수한 이후 부르몽은, 마디랑의 테루아와 최고의 궁합을 이루는 토착품종인 타나로 와인을 만들어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적포도의 제왕인 카베르네 소비뇽이 아닌, 잘 알려지지 않은 품종 타나로 세계적인 와인을 만들어낸 것이다. 타나와 마디랑 그리고 알랭 부르몽의 결합이 아니었다면 이러한 성공은 결코 이뤄낼 수 없었을 것이다.
 
이 날 블라인드 테이스팅의 평가 기준으로 제시된 항목은 와인의 외관, 향, 맛 그리고 장래성(또는 숙성 잠재력)이었다. 외관상 문제가 있는 와인은 하나도 없었고, 잔에 따르는 즉시 향이 퍼지는 와인부터 닫힌 문틈 사이로 새어 나오듯 답답하게 향이 풍기는 와인까지, 여덟 가지 와인을 평가하는 30여 분 동안 패널들 사이에서 팽팽한 긴장감이 흘렀다. 테이스팅을 마치고 주최측이 잠시 후 발표한 결과는 놀라웠다.
 
1위 Mouton Rothschild 2002
2위 Montus La Tyre 2001
3위 Montus La Tyre 2003
4위 Montus XL 1998
5위 Montus Cuvee Prestige 2002
6위 Margaux 2004
7위 Cheval Blanc 2002
8위 Montus Cuvee Prestige 1999
 
총평을 통해 알랭 부르몽은 “사람마다 평가 기준이 다르다”며, 누군가는 “지금 마실 수 있는가”를, 또 다른 누군가는 “숙성 잠재력이 얼마나 되는가”를 기준으로 삼는다고 설명했다. 부르몽 자신은 주로 숙성 잠재력을 기준으로 삼는다고 덧붙이는 한편, 2002년 빈티지 무통 로칠드가 지금 마시기에 가장 적당하고 좋다고 말하며 이 날 최고 점수를 받은 것에 동의하는 모습을 보였다.
 
2, 3위를 나란히 차지한 몽투스 라 띠르는 단독 포도밭에서 생산되는 100% 타나로 만드는 최상급 와인이다. 라 띠르는 간단하게 설명할 수 있는 와인이 아니다. 특히 3위를 차지한 2003년 빈티지의 경우, 전세계의 아이콘 와인들을 모아 블라인드 테이스팅으로 평가하는 '스위스 그랜드 테이스팅’(2012. 11. 17에 열린 Rendez-vou de icons)에서 사시카이야, 발랑드로, 리지 몬테벨로 등을 누르고 1위를 차지한 저력이 있다. 부르몽은 2003년 빈티지의 산도가 매우 뛰어나다며 그 특징을 한마디로 소개했다.
 
몽투스 XL은 퀴베 프레스티지, 라 띠르와 달리 4년 동안 숙성시킨 후 출시되는데, 마디랑이 AOC로 지정되기 전에 전통적으로 사용했던 양조 방식을 따르는 매우 기념비적인 와인이다. 1999년 빈티지 몽투스 XL의 경우, 작황이 아주 좋았던 해는 아니었지만 지금 마시기에 손색이 없는 와인이다.
 
한편 2002년 빈티지 몽투스 퀴베 프레스티지가 5위에 그쳐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검붉은 과실 풍미가 지속되었고 마지막에 느껴지는 스파이시한 터치가 참으로 인상적이었으며 지금 마시기에 좋다고 느꼈던 와인이기 때문이다. 앞서 언급했듯이 1985년 빈티지 몽투스 퀴베 프레스티지는 페트뤼스를 눌렀고, 영국의 권위 있는 와인매체 디캔터에서 선정한 <죽기 전에 마셔야 할 100대 와인> 중 하나로 전세계 와인 애호가들과 전문가들의 극찬을 받는 와인이다.
 
마지막으로 블라인드 테이스팅의 묘미라 할 수 있는 의외의 결과가 이번에도 나왔다. 보르도 그랑크뤼 1등급인 샤토 마고의 2004년 빈티지 와인은 상태가 좋지 않은 듯 복합미를 느끼기 힘들었고 샤토 슈발 블랑의 2002년 빈티지 와인 또한 마찬가지였다.
 
알랭 부르몽이 말했듯이 와인의 평가기준은 마시는 사람마다 다를 수밖에 없다. 특히 블라인드 테이스팅에서는 시음자의 주관적인 취향이 많이 반영되기 때문에 의외의 결과가 나오기도 한다. 하지만 위대한 와인은 어디에서도 빛을 발하지 않나. 기자는 이날의 대결에서 상위권을 점령한 샤토 몽투스의 와인들을 보며 숨겨진 저력을 가늠할 수 있었다. 특히 몽투스 라 띠르 와인의 경우, 가파르게 가격이 상승하는 보르도 그랑크뤼 1등급 와인들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가격과 품질로, 와인애호가들의 입맛과 주머니 사정을 동시에 만족시켜 줄 것임을 충분히 예상할 수 있었다. 샤토 몽투스의 이러한 저력은, 언제나 최고의 와인을 만들고자 하는 알랭 부르몽의 의지와 함께 타나 품종과 마디랑의 테루아에 대한 그의 자신감에서 나오는 것이리라.
 
 
★ 다음은 매년 스위스에서 전세계 아이콘 와인들이 품질을 겨루는 블라인드 테이스팅의 결과를 연도별로 정리한 것으로, 알랭 부르몽의 와인이 거두고 있는 성과를 한눈에 볼 수 있다.
 
 
<2012.11.17 Rendez-vou de icons - Roger Voos(Wine Entusiast)>
 
1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3
2위 France Rhone M. Chapoutier Le Meal Ermitage 2001
3위 Hungary Attilas AttilaGere-Kopar 2008
4위 Portugal Douro Prats& Symington – Chryseia 2004
5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s Vignes 1995
6위 Italy Toscana Tenuta San Guido Bolgheri Sassicaia 2003
7위 France Saint Emilion Saint Emilion Grand Cru Classe B Chateau Valandraud 2006
8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Cuvee Prestige 1999
9위 France Pauillac Chateau Pontet-Canet 1999
10위 United States California Ridge Monte Bello 2002
 
 
<2012.11.17 Rendez-vous des icons - Michelle Bettane(Bettane et Desseauve)>
 
1위 Spain Rioja CVNE Imperial Rioja 2001
2위 Italy Toscana Tenuta dellOrnellaia 2003
3위 France Saint Emilion Chateau Pavie 2001
4위 France Domaine de la Grange des Peres 2001
5위 France Madiran Bouscasse Vieilles Vignes 2009
6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5
7위 France Chateauneuf-du-Pape Vieux Telegraphe 2008
8위 France Le Pinot Noir DAlain Brumont 2010
9위 France Hermitage Chave Hermitage 2000
10위 France Clos Vougeot Chateau De La Tour 2003
 
 
<2011.11.19 Rendez-vous des Icones Andrew Jefford(Decanter) &
Jean-Emmanuel Simond(Revue de Vin de France)>
 
1위 United States Napa Valley Aurajo Estate Cabernet Sauvignon 2007
2위 Italy Piedmont Luciano Sandrone Barolo Le Vigne 2007
3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5
4위 Spain Priorat Alvaro Palocios Ermita 2000
5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s Vignes 2001
6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XL 2000
7위 France Margaux Chateau Margaux 2004
8위 France Saint-Julien Leoville Las Cases 2006
9위 France Coteau des Baux de Provence Domaine de Trevallon 2001
10위 France Chateauneuf-du-Pape Chateau de Beaucastel Hommage a Jacques Perrin 2001
 
 
<2011.11.20 Rendez-vous des Icones Andrew Jefford(Decanter) &
Jean-Emmanuel Simond(Revue de Vin de France)>
 
1위 United States Napa Valley Opus One 2000
2위 Spain Rioja Alavesa Bodega Artadi Vina el Pison 2006
3위 Australia Domaine Cambrien La Pleiade 2008
4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s Vignes 2005
5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XL 2000
6위 France Pessac-Leognan Chateau La Mission Haut-Brion 2004
7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7
8위 France Saint-Emilion Angelus 2006
9위 Italy Toscana Antinori Tignanello 2001
10위 France Chateauneuf-du-Pape Domaine Pierre Usseglio Mon Aieul 2007
 
 
<2010 Rendez-vous des Icones Rolf Bichsel>
 
1위 Italy Bolgheri Antinori Guado al Tasso 2006
2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5
3위 Spain Priorat Clos Mogador 2007
4위 France Pauillac Chateau Lafite Rothschild 2004
5위 France Le Pinot Noir DAlain Brumont 2008
6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Cuvee Prestige 2003
7위 France Pauillac Chateau Pontet-Canet 2007
8위 France Chateauneuf-du-Pape Domaine de la Janasse Vieilles Vignes 2008
9위 Italy Chianti Classico Castello di Ama Vigneto La Casuccia 2006
 
 
<2009 Rendez-vous des Icones Bernard Burtschy>
 
1위 United States Napa Valley Joseph Phelps Insignia 2002
2위 France Saint Emilion La Mondotte 2002
3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2
4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Cuvee Prestige 2002
5위 Spain Ribera Del Duero Aalto PS 2004
6위 France Pauillac Chateau Mouton Rothschild 2002
7위 Italy Toscana Tenuta dellOrnellaia 2003
8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 Vignes 2003
9위 France Cote Rotie E.Guigal La Landonne 2001
10위 Austria Burgenland Triebaumer Marienthal 2002
 
 
<2008 Rendez-vous des Icones Pierre Casamayor(Revue du Vin de France)>
 
1위 France Cotes du Roussillon Clos des Fees la Petit Siberie 2001
2위 Australia Penfolds Grange 2002
3위 Italy Gaja Costa Russi 2004
4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3
5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 Vignes 2002
6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Cuvee Prestige 2002
7위 France Hermitage M. Chapoutier Le Pavillon 2000
8위 New Zealand Te Mata 2005
9위 France Saint Emilion Cheval Blanc 2002
 
 
<2007 Rendez-vous des Icones Pierre Casamayor(Revue du Vin de France)>
 
1위 France Madiran Chateau Montus La Tyre 2002
2위 United States Ridge Montebello 2002
3위 Argentina Alta Vista Alto 2002
4위 France Madiran Chateau Bouscasse Vieille Vigne 2002
5위 France Saint Emilion La Mondotte 2002
6위 France Saint Emilion Cheval Blanc 2002
7위 France Pomerol Chateau Petrus 2002
가로선.jpg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말벡의 나라 아르헨티나가 선보이는 화이트 와인

    아래 표에서 보여지듯이 아르헨티나는 세계 5대 와인생산국가 중 하나다. 동시에 1인당 연간 40리터의 와인을 소비하는 거대한 와인소비국가이기도 하다. 놀라운 사실은, 수십 년 전 이곳의 1인당 연간 와인소비량이 무려 100리터에 달했다는 점인데, 아르헨티...
    Date2013.11.18
    Read More
  2. 이탈리아, 와인수출은 늘고 소비는 줄고

    세계 최대의 와인수출국인 이탈리아에서 와인 소비가 줄고 있는 반면, 나머지 국가들에서는 점점 더 많은 이탈리아 와인이 소비되고 있다. 올해 이탈리아는 12억 갤론의 와인을 생산하면서 11억 6천만 갤론의 와인을 생산한 프랑스를 제쳤다. 이탈리아의 와인...
    Date2013.11.15
    Read More
  3. 미국 와인산업의 차세대 주자, 오레곤

    미국 와인산업의 차세대 주자 오레곤 & 워싱턴 최근 오레곤 주의 와인산업은 외부 자원의 유입으로 그 어느 때보다 역동적이다. 일례로, 얼마 전 프랑스 부르고뉴 지역의 유명한 와인생산자이자 네고시앙인'루이 자도Louis Jadot’는 32 에이커 규모의 Resonanc...
    Date2013.11.13
    Read More
  4. wineok

    밀레니얼 세대와 와인마케팅

    밀레니얼 세대의 등장으로, 와인의 스타일 뿐만 아니라 브랜드 인지도 구축과 마케팅 방식에까지 변화가 일고 있다.([밀레니얼 Y 세대가 와인 산업 바꾼다], 2013.11.08) 이와 함께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와인 산업이 밀레니얼 세대를 목표로 한 마케팅에 전력...
    Date2013.11.08 글쓴이WineOK
    Read More
  5. 떠오르는 와인산지 파소 로블즈 비롯한 캘리포니아 와인의 강자들

    떠오르는 와인산지 파소 로블즈 비롯한 캘리포니아 와인의 강자들     - 2013 캘리포니아 와인 세미나 & 캘리포니아 와인 트레이딩 테이스팅 -       캘리포니아와인협회(California Wine Institute)가 주관하는 2013 캘리포니아 와인 세미나와 Trade Tast...
    Date2013.10.28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6. 힘과 우아함 겸비한 오스트리아 와인

    오스트리아의 화이트 와인은 힘과 우아함 사이에서 지극히 초자연적인 시너지 효과를 자랑한다. ‘더 와인바이블’의 저자 캐런 맥닐이 오스트리아의 화이트 와인에 대해 압축하여 표현한 문장이다. 실제로 오스트리아의 화이트 와인을 접해 본 사람이라면, 캐런...
    Date2013.10.15
    Read More
  7. 품질로 승부하다

    정체를 가린 채 와인의 품질을 겨루는 블라인드 테이스팅은 항상 흥미롭다. 이유는, 그 유명한 1976년 '파리의 심판’ 블라인드 테이스팅을 굳이 예로 들지 않더라도, 종종 예상을 빗나가는 의외의 결과로 세상을 놀라게 하기 때문이다. 가끔 요행을 바라듯 이...
    Date2013.10.09 글쓴이박지현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 39 Next
/ 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