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99-805독도우편번호



독도냐, 다케시마냐. '다케시마 후원기업 논란’의 여파가 채 가시기도 전에 최근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대한 이야기가 불거져 나오면서 독도 영유권 분쟁 해소는 요원해 보이기만 한다. 한편 국내 경제계에서는 독도 영유권에 대한 지지 발언을 찾아보기 힘든 가운데, 미국 교포가 세운 와이너리가 '독도는 우리땅!’을 외치며 독도 홍보 및 후원에 나서 화제가 되고 있다.

‘독도(Dokdo) 와이너리’로 불리는 이 와이너리가 설립된 것은 지난 2007년. 설립자는 캘리포니아 산타바바라에서 치과를 운영하던 재미교포 안재현이다. 그는 최근 심장마비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지만, 와이너리 설립 시부터 뜻을 모았던 이들이 운영을 이어나가고 있다.

독도 와이너리에서는 매년 2만 병 가량의 와인을 생산한다. 일명 '독도 와인’이라 불리는 이 와인의 레이블에는 독도의 우편 번호를 의미하는 '799-805’라는 숫자와 함께, 독도의 위도와 경도가 새겨져 있으며, 후면 레이블에는 '판매 수익의 10%를 독도를 홍보하는 비영리단체에 후원한다’는 문구가 들어 있다.
가로선.jpg

독도 와인DOKDO WINE, 어디서 어떻게 만들어지나.


독도 와이너리는 미국의 최고급 와인산지인 캘리포니아 나파 밸리에 위치해 있다. 포도는 이 지역의 노른자위와도 같은 오크빌(Oakville)과 프리차드 힐(Pritchard Hill), 그리고 소노마 카운티의 러시안 리버 밸리(Russian River Valley) 포도원에서 계약 재배한다. 이들 정상급 포도원에서 재배한 포도는 수확 직후 양조장으로 옮겨져, 30년 이상 와인을 생산해온 나파 밸리의 유명한 와인생산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와인으로 거듭난다.

PN.jpg


2010년 빈티지 799-805 피노 누아

소노마 카운티에서도 비교적 서늘한 기후를 띠는 러시안 리버 밸리(피노 누아, 샤르도네, 최근에는 진판델도 재배)에서 수확한 포도로 만들어진다. 첫 잔을 시음한 즉시, 향과 구조감이 뛰어난 와인임을 알 수 있다. 체리, 산딸기의 화사한 과일 향과 더불어, 프랑스산 오크통 숙성에서 오는 미세한 훈연 향, 화이트 누가를 연상시키는 향을 맡을 수 있다. 입 안에서 이 와인은 부드럽고 유연하며 관능적이다. 군더더기가 없고 깔끔한 뒷맛을 선사한다.(사진 우측)


2008년 빈티지 799-805 메를로

화산성 점토질 토양이 특성인 오크빌의 포도원에서 수확한 포도로 만들어진다. 메를로를 중심으로 6%의 그르나슈와 1%의 시라를 블렌딩하였다. 이 와인은 순수한 포도의 풍미를 드러내지만, 이내 은은한 사냥 짐승의 향과 초콜릿 그리고 바닐라 향도 느껴진다. 피노 누아와 마찬가지로 입 안에서의 질감이 유연하고 맑다. '감미롭다’는 표현이 잘 어울리는 와인이다.(사진 중앙)


2008년 빈티지 799-805 카베르네 소비뇽

브라이언트 패밀리, 콜긴 등 나파 밸리 최고의 와이너리들로 둘러싸인 프리차드 힐 포도원에서 수확한 카베르네 소비뇽으로 만든 와인이다. 양조 시, 오크빌의 포도원에서 수확한 메를로가 12% 정도 블렌딩된다. 이 와인은 과일, 삼나무, 향신료, 훈연 향 등 다양한 향을 지니고 있지만 시간을 두고 천천히 마실수록 그 풍미를 제대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그만큼 섬세하기 때문이다. 양 볼과 잇몸을 통해 타닌의 육즙이 전해지지만 거칠지 않고 유연하다. 피노 누아, 메를로와 마찬가지로 균형 있고 조화로운 구조감을 갖추었다.(사진 좌측)
가로선.jpg

문의 _ 오드 와인 컴퍼니 (02 752 9111)


- 저작권자ⓒ WineOK.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1. [보르도 그랑크뤼 와인시음기]샤또 딸보

    [보르도 그랑크뤼 와인 시음기] 샤또 딸보 Chateau TALBOT 최근 수입사 에노테카코리아 주최로, 샤또 딸보의 여러 빈티지를 동시에 시음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이 시음회는 여느 보르도 그랑크뤼 와인 시음회와는 다른 느낌을 주었는데, 아마도 샤또 ...
    Date2013.03.22
    Read More
  2. 베가 시실리아, 리오하 와인 선뵈

    최고의 위치에 선다는 것은 매우 고독한 일이다. 최고의 와인이란 명성은 자연과 인간, 기술의 조화가 이루어져야 가능하다. 베가 시실리아는, 없는 것은 만들어내고 부족한 것은 보완하며, 가지고 있던 좋은 것은 완벽하게 계승하여 오늘에 이르렀다. 베가 ...
    Date2013.03.13
    Read More
  3. [보르도 그랑크뤼 와인시음기] 샤토 퐁테 카네

    지난 1월 28일, 밀레니엄 서울 힐튼 호텔. 수입사 금양인터내셔날 주최로 샤토 퐁테카네 전문인 세미나가 열렸다. 프랑스 보르도의 그랑크뤼 클라세 5등급 와인인 샤토 퐁테카네의 여섯 가지 빈티지 시음과 함께 진행된 이번 세미나에는, 와이너리의 오너 패...
    Date2013.02.07
    Read More
  4. 799-805는 독도의 우편번호

    799-805는 독도의 우편번호 독도냐, 다케시마냐. '다케시마 후원기업 논란’의 여파가 채 가시기도 전에 최근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대한 이야기가 불거져 나오면서 독도 영유권 분쟁 해소는 요원해 보이기만 한다. 한편 국내 경제계에서는 독도 영유권에 대...
    Date2013.01.29
    Read More
  5. 와인 이름 둘러싼 논쟁 - Duckhorn vs Duck Walk

    2009년 미국의 버락 오바마 대통령 취임만찬 때 사용되어 이름을 알린 캘리포니아 주의 정상급 와인생산자 덕혼(Duckhorn Vineyards)이, 뉴욕 주에 위치한 와인생산자 덕 워크(Duck Walk Vineyards)가 레이블 및 판매에 대한 상호 합의를 위반한 데 대해 소송...
    Date2013.01.28
    Read More
  6. 바롤로의 강자, 비베르티 지오반니

    피에몬테 바롤로 DOCG의 포도원 면적은 3천 에이커가 약간 넘으며, 총 11개 지구에서 포도를 재배한다. 이들 지구는 타나로 강 동쪽 구불구불한 산등성이에 늘어서 있으며 수많은 강줄기가 이곳을 관통하여 흐른다. 11개 지구 중에서도 주요 포도원은 서쪽의 ...
    Date2013.01.23
    Read More
  7. 컬트 바롤로, 로베르토 보에르치오

    컬트 바롤로 생산자 로베르토 보에르치오Roberto Voerzio ‘바롤로’라는 단어만으로 이미 경외감을 느끼는 이들에게 '컬트 바롤로’는 과장되게 들릴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포도나무 한 그루에서 딱 한 병의 와인을 만든다는, 다시 말해 포도나무 한 그루에 네...
    Date2012.12.12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 25 Next
/ 25